유 와 무 33장 – 무한한 지식(앎)

무한한 지식(앎)

일체 모든 곳에 현존하는 그이(One)에게는 그 무엇도 숨겨질 수 없다; 이것은 그가 편재(遍在)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그 무엇도 숨겨질 수 없는 그런 이(One)는 자연히 전지(全知)할 수밖에 없으며 모르는 것이 있을 수 없다.

무한한 앎(infinite Knowing)은 일체 모든 것을 다 한 순간에 보고 있으며, 지금 이 순간(NOW)에도 모든것을 보고 있다.  이 지식(앎)은 시작도 없고 끝도 없는 바로 그러한 앎(Knowledge)이다;  이 앎은 불가분하며 지속적이고, 그 무엇도 보태거나 그 무엇도 뺄수 없는 {완전한} 앎이다.

이 앎은, 무량억겁(countless aeons) 전에  그이(He)가 알던 모든 내용과 무량억겁(countless aeons) 후의 일어날 일체 모든 일들을 당장 이 순간에 신(God)이 알 수 있도록 만드는 바로 그러한 앎이다;  즉,  이 앎은 당장 이 순간(NOW)에 {과거와 미래의} 일체 모든것을 동시에 신이 알도록 만드는 그러한 앎이다.   이 앎은 완벽한 스승들과 아바타의 앎이다.

그대가 이해하기 쉽도록 단순하게 이야기 하자면,  지금 당장 개체로서 그대가 아는 모든 내용을 나는 무량억겁 전에 알았으며,  무량억겁 후의 그 어느 한 순간에  각각의 개체들이 알 그 내용을 나는 ‘지금 당장 이 순간에’(현존에) 알고 있다는 말이다.

Infinite Knowledge

There cannot be anything hidden from the One who is everywhere present, for He is everywhere. And it naturally follows that when there cannot be anything hidden from this One He must also be All-Knowing, knowing everything.

The infinite-Knowing is ‘seeing’ everything at one and the same time, and seeing it NOW. It is that Knowledge which does not begin and does not end; which is indivisible and continuous, and to which nothing can be added and from which nothing can be subtracted.

It is that Knowledge which makes God at this moment know that which He knew when it occurred countless aeons ago, and makes Him know that which will occur countless aeons hence; that Knowledge which makes everything known to God simultaneously and NOW. It is the Knowledge of the Perfect Masters and the Avatar.

In terms simpler to you it means that which you as individuals know at this moment I knew aeons ago, and what you individuals in ages to come will be knowing at a particular moment, I know now.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